죽은 딸 휴대폰에서 유명 가수가 '술에 약을 탔다'는 내용이 발견됐습니다

죽은 딸 휴대폰에서 유명 가수가 '술에 약을 탔다'는 내용이 발견됐습니다

올리신분에게 좋아요 클릭과 감사의 코멘트를 남기시면 큰 힘이 됩니다. ^^
CK0618 1 738 11.07 13:46

163f5394508c336f26c427f1b7d8e566_1604724346_9341.jpg 


기타리스트 출신 작곡가 겸 가수가 전 여자친구를 상대로 불법촬영을 하고 성범죄를 저질러 결국엔 죽음에 이르게 했다는 의혹에 휩싸였다.

유족은 이 죽음이 작곡가이자 가수인 전 남자 친구가 술에 약을 타서 먹인 뒤 불법 촬영과 성범죄를 저지른 것과 관련이 있다면서 고발했다. 반면 남성은 "그런 일 없다"라고 부인하고 있다.


3일 MBC '뉴스데스크'는 가수를 꿈꾸던 20대 여성 A씨가 유서와 함께 숨진 채 발견된 사건을 보도했다.


163f5394508c336f26c427f1b7d8e566_1604724358_9057.jpg
163f5394508c336f26c427f1b7d8e566_1604724360_6106.jpg


보도에 따르면 앞서 지난 4월 가수지망생 A씨는 "사람에게 고통을 받았다"는 유서와 함께 숨진 채 발견됐다.


이후 A씨의 유족은 A씨의 휴대전화에서 "술에 약을 탔다", "나한테 더 못 할 짓 한 걸 뒤늦게 알았다"고 지인에게 호소하는 내용을 발견했다.

가수지망생 A씨가 지목한 가해자는 한때 사귀던 가수이자 작곡가였다. 그는 기타리스트 출신으로 최근엔 유명 아이돌 그룹의 음반 작업에도 참여했다.


163f5394508c336f26c427f1b7d8e566_1604724380_4669.jpg 


A씨는 생전 남성이 보낸 불법 촬영 영상을 보고 고통스러워했던 것으로 알려졌다. A씨의 아버지는 남성을 경찰에 고발했고, 그는 성폭력범죄처벌법과 강간치상 혐의로 형사 입건했다.


남성의 변호인은 "고발인의 일방적인 주장일 뿐, 그는 법적으로나 도덕적으로나 비난 받을 행동을 한 적이 없다"고 반박하고 있는 상황이다.


다만 사건을 수사 중인 경찰은 남성을 성폭력범죄처벌법과 강간치상 혐의로 형사 입건했고, 현재 수사 중이다.

Comments

엠바이러스 11.16 22:53
아 미친 ... 좋아서 하면 뭐라 하냐... 약먹이고 ㅡ.,ㅡ;;;